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마녀' 오리지널 제작진, '마녀2' 위해 다시 뭉쳤다
등록날짜 [ 2022년05월16일 11시41분 ]
 작성자 :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박훈정 감독과 '마녀'의 오리지널 제작진이 '마녀 2'를 위해 의기투합했다.
 
'마녀 2'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녀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액션 영화다.
 
박정훈 감독은 2012년 수많은 명장면, 명대사를 탄생시킨 영화 '신세계'를 통해 한국 범죄 느와르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이후 2018년 극장가에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화제작 '마녀', 작년 베니스 국제영화제에 초청된 '낙원의 밤'까지 매 작품 선과 악의 경계를 넘나드는 강렬한 화법과 개성 강한 캐릭터, 압도적인 비주얼을 선보이며 한국영화계 독보적인 장르영화 마스터로 자리매김했다.
 
그런 박훈정 감독이 일곱 번째 영화 '마녀 2'로 돌아왔다. '자윤'(김다미)의 뒤를 이어 새로운 '마녀'(신시아)의 탄생을 예고한 '마녀 2'를 통해 더욱 확장된 세계관과 강력해진 액션, 다채로운 캐릭터로 다시 한번 탁월한 연출력을 자랑할 예정이다.
 
영화는 '마녀'의 오리지널 제작진이 합류해 완성도를 높였다. 박훈정 감독의 연출 데뷔작 '혈투'부터 '브이아이피', '마녀', '낙원의 밤'까지 함께하며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는 김영호 촬영 감독을 필두로, '베테랑', '내부자들', '택시운전사',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등 한국영화계를 대표하는 조화성 미술감독이 박훈정 감독과 여섯 번째 호흡을 맞춰 신뢰를 더한다.
 
여기에 '대호', '덕혜옹주', '남산의 부장들', '낙원의 밤'의 최현석 미술감독, '밀정', '범죄도시', '반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낙원의 밤'의 모그 음악감독을 비롯해 '마녀'를 통해 신선하고 파격적인 액션을 선보인 김정민 무술감독까지 '마녀' 흥행신화의 주역들이 다시 한번 힘을 합쳐 '마녀 유니버스'의 새로운 이야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마녀 2'는 6월 15일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마녀2의 새로운 마녀 '신시아',1,408:1의 경쟁률을 뚫고 탄생 (2022-05-17 10:27:55)
영화 '헌트',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공식 상영 확정 (2022-05-16 11:31:12)
숲에 요정 페어리루 재미있어요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
군대가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지만, 군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