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배우 조민수, 영화 '마녀 2'로 다시 한번 '마녀 유니버스' 합류
등록날짜 [ 2022년05월18일 11시34분 ]
 작성자 :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배우 조민수가 영화 '마녀 2'로 다시 한번 '마녀 유니버스'에 합류했다.
 

 
발산하는 베테랑 배우 조민수가 전편에 이어 '마녀 Part2. The Other One'(이하 '마녀 2')에 합류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마녀 2'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녀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액션 영화이다.
 
37년 차 경력의 베테랑 배우 조민수는 제69회 베니스 국제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영화 '피에타'로 국내외 여우주연상을 휩쓸고, 한국형 오컬트 드라마 '방법'에서 영험한 능력을 지닌 무당 '진경' 역을 맡아 신들린 연기력을 보여주었다.
 
이외에도 영화 '관능의 법칙', '초미의 관심사', 드라마 '모래시계', '해피투게더', '피아노',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등 수많은 작품을 통해 흡입력 있는 연기와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했던 조민수가 '마녀'에 이어 또 한번 마녀 유니버스에 등장해 기대를 모은다.
 
'마녀'에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맹렬하게 '자윤'(김다미)를 쫓던 '닥터 백'으로 분해 서늘한 카리스마를 선보였던 조민수는 '마녀'의 몇 개월 후의 이야기를 그린 '마녀 2'에서 '닥터 백'의 쌍둥이 동생이자 수십 년간 진행된 마녀 프로젝트를 기획한 창시자 '백총괄' 역을 맡았다.
 
비밀연구소 아크에서 '소녀'(신시아)가 사라지자 은밀하고 침착하게 '소녀'를 제거하기 위해 움직이는 인물로 저돌적이고 냉철했던 '닥터 백'과는 180도 다른 성격을 지닌다. 마녀 유니버스를 관통하는 쌍둥이 자매로 1인 2역을 완벽 소화한 조민수는 캐릭터 간의 차별화를 위해 "의상의 질감부터 헤어스타일, 눈동자 색과 같은 외형적인 부분뿐만 아니라 내면에 지닌 전혀 다른 성격을 표현하기 위해 박훈정 감독과 많은 논의를 거쳤다"고 전했다. 더욱 확장된 세계관 속에서 각기 다른 매력으로 두 캐릭터에 활력을 불어 넣은 조민수의 열연은 극을 풍성하게 채우며 관객들을 본격적인 '마녀 유니버스'로 안내할 예정이다.
 
'마녀 2'는 오는 6월 15일(수)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SAMG 1분기 실적 발표... 1분기 콘텐츠 수출액 전년대비 270% 상승 (2022-05-18 11:37:26)
이정재-정우성 '헌트', 칸영화제 상영에 앞서 해외 포스터와 칸 초청 소감 영상 공개 (2022-05-18 11:22:35)
숲에 요정 페어리루 재미있어요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
군대가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지만, 군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