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 특별출연한 이준기, '이준기 캐릭터 영상' 전격 공개
등록날짜 [ 2017년01월25일 10시16분 ]
 작성자 :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시리즈의 완결편이 될 영화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이 오늘(25일) 개봉한 가운데, 이번 작품에 특별출연한 이준기의 모습을 담은 '이준기 캐릭터 영상'이 공개됐다.


영화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은 바이러스에 감염된 세상을 구할 백신에 대한 결정적 정보를 입수한 인류의 유일한 희망 '앨리스'(밀라 요보비치)가 파멸의 근원지 라쿤 시티로 돌아와 엄브렐라 그룹과 벌이는 마지막 전쟁을 그린 작품. 폴 앤더슨 감독의 적극적인 구애로 이번 '레지던트 이블' 시리즈의 최종편에 합류하게 된 이준기는 엄브렐라 그룹의 사령관 '리'를 통해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낼 것을 예고했다. 특히, 개봉을 기념해 공개된 '이준기 캐릭터 영상'에서는 이준기를 향한 밀라 요보비치와 폴 앤더슨 감독의 쏟아지는 호평과 더불어 영화 속 그의 액션 연기를 엿볼 수 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엄청난 수의 언데드 군단을 뚫고 탈출하는 '앨리스'를 향해 기관총을 겨누는 사령관 '리' 역의 이준기는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특히, 영화 속 '앨리스'의 마지막 여정을 방해하는 '리'의 존재감을 특유의 카리스마와 액션으로 완성시킨 이준기는 폴 앤더슨 감독이 그를 캐스팅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이번 작품을 통해 증명한다.
 

이어, "액션의 신세계를 보는 것 같았다"라며 밀라 요보비치는 그와의 첫 액션신 촬영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는데, 이번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에는 '앨리스'와 '리'의 강렬한 일대일 대결이 예고돼 관객들의 기대를 더욱 고조시킨다. 특히, 폴 앤더슨 감독은 이들의 전후무후한 대결신에 대해 "이준기와 밀라 요보비치의 액션신은 말이 필요 없다. (그는) 밀라 요보비치를 완전히 보내버리는데, 자주 볼 수 있는 기회가 아니다"라며 이번 영화에서 놓쳐서는 안 될 장면으로 꼽았으며, 밀라 요보비치의 상대역으로서 최고의 액션을 보여준 이준기의 연기에 굉장한 만족감을 표현했다. "이보다 더 좋은 배우는 없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는 밀라 요보비치의 인터뷰처럼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을 통해 이준기의 할리우드 진출의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다.
 

'이준기 캐릭터 영상'이 공개되며 이준기의 특별출연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키고 있는 영화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은 오늘(25일) 개봉,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중이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괴물 같은 시리즈의 부활, '데스노트: 더 뉴 월드' 런칭 포스터와 예고편 공개 (2017-01-25 10:42:35)
명작 클래식 애니메이션의 부활, '미녀와 야수', 할리우드 최고 제작진 대거 합류 (2017-01-25 10:05:23)
숲에 요정 페어리루 재미있어요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천계영님 작품이면 꼭 봐야겠네요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