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텀블벅 '달빛천사' OST 펀딩 26억 원 모금, 국내 크라우드펀딩 '신기록'
등록날짜 [ 2019년10월30일 10시06분 ]

텀블벅(대표 염재승)은 지난 9월 27일 시작된 '달빛천사 15주년 기념 국내 정식 OST발매 프로젝트'가 약 한 달 만에 7만 명이 넘는 후원자로부터 26억 원 이상의 후원액을 모금하는 데 성공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국내 크라우드펀딩 역대 최다 금액 모집이라는 기록으로, 종전 20억 원이라는 후원액을 경신했다.
 
'달빛천사'는 지난 15년 전 국내에서 방영된 일본 만화영화로, 가수를 꿈꾸는 소녀의 이야기를 담았다. 성우 이용신 씨가 해당 만화 영화에서 사용된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OST) 앨범 발매를 위해 프로젝트를 개설했다. 달빛천사 OST 중 총 4곡에 대한 커버 라이선스 비용과 세션 녹음, 가창, 믹싱 등을 위한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텀블벅을 찾았다.
 
문화예술 프로젝트로 국내 크라우드펀딩 사상 26억 원이라는 후원액을 모금하는 데 성공, 문화예술 콘텐츠가 가지고 있는 잠재적인 힘을 알릴 수 있는 사례로 꼽힌다. 특히 펀딩 시 선택할 수 있는 금액대가 33,000원과 59,000원 두 가지로, 상대적으로 고액을 달성한 펀딩 프로젝트보다 낮은 편임에도 7만 명이 넘는 '달천 세대'가 모여 26억 원을 모을 수 있었다. 이는 불특정 다수의 대중에게 자금을 모으는 방식인 크라우드펀딩의 속성이 가장 잘 드러났다고 할 수 있다.
 
개설과 동시에 당초 목표 금액인 3,300만 원의 5배가 넘는 약 1억 8천만 원의 후원금이 모이면서 화제가 됐다. 이어서 개설 4일 만에 10억 원을 돌파하는 등 후원 지표가 가파른 상승 곡선을 보였으며, 최종적으로 약 한 달간의 펀딩 기간 동안 26억 원이 넘는 액수가 모였다. 이는 텀블벅 뿐만 아니라 국내 크라우드펀딩 사상 단일 프로젝트 후원액으로는 최다 기록이다. 후원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USB형 음반은 물론 CD 제작 및 연말 콘서트까지 기획 중이다.
 
'달천 세대'로 불리는 '팬덤'이 이번 프로젝트를 성공으로 이끈 이유라 할 수 있다. 달빛천사를 시청하면서 학창 시절을 보낸 이들이 성인이 된 이후 좋아했던 만화영화 OST가 정식으로 발매되자 펀딩 후원으로 자신의 추억을 회상하는 한편, 자신의 SNS에 해당 소식을 적극적으로 올리면서 개개인이 마케터로서의 역할까지 해냈기 때문이다. 이는 최근 밀레니얼 세대가 이른 바 '덕투일치'를 위해 자신의 돈을 아낌없이 쓰고, 자신의 SNS를 활용해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소비 패턴과도 일치한다.
 
염재승 텀블벅 대표는 “달빛천사 OST 발매로 문화예술 콘텐츠가 가지고 있는 잠재력을 재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불가능할 것이라 생각했던 것들을 현실화할 수 있도록 징검다리 역할을 하기 위해 커뮤니티 기능을 강화하고, 다채로운 기획전을 꾸릴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더욱 자세한 내용은 텀블벅 프로젝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올려 0 내려 0
작성자: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상영작 중 국산 애니메이션 2종 정보 공개 (2019-11-05 09:52:27)
홈초이스 우리말 더빙 해외 영화 케이블TV VOD 서비스 진행 (2019-10-16 11:19:54)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천계영님 작품이면 꼭 봐야겠네요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
군대가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지만, 군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