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이병헌 감독 '드림' 크랭크업, 박서준x아이유 첫 동반 출연 화제
등록날짜 [ 2022년04월18일 10시31분 ]
 작성자 :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이병헌 감독의 신작 '드림'(가제)이 4월 13일 크랭크업했다.
 

 
'스물', '극한직업', 드라마 '멜로가 체질' 등 유쾌한 작품들로 사랑받고 있는 이병헌 감독의 신작 '드림'(가제)이 4월 13일 무사히 촬영을 마쳤다. 영화 '드림'은 선수생활 최대 위기에 놓인 축구선수 '홍대'(박서준)와 생전 처음 공을 차 보는 특별한 국가대표팀의 홈리스 월드컵 도전을 유쾌하게 그린다.
 
'홈리스 월드컵 도전'이라는 참신한 주제와 이병헌 감독 특유의 유머 감각이 돋보이는 대사로 다시 한번 극장가에 기분 좋은 웃음을 선사할 예정인 '드림'은 배우 박서준과 아이유의 첫 동반 출연으로 화제를 모았다.
 
이병헌 감독은 "해외 로케이션까지 오랜 시간을 공들여 빚어낸 결과물이며 그 과정을 함께 견뎌낸 배우, 스태프분들이 너무 고맙고 자랑스럽습니다. 우리가 이 영화로 전하고자 했던 마음이 관객에게 오롯이 잘 전달될 수 있게끔 남은 후반 작업도 열심히 해서 완성하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축구 선수 생활 최대 위기에 봉착해 기사회생의 기회로 급조된 홈리스 국가대표팀의 감독을 맡게 된 '홍대'를 연기한 박서준은 "드디어 '드림'의 대장정이 끝나는 날입니다. 막상 끝난다고 하니 아쉬움이 남지만, 촬영 무사히 마칠 수 있어서 정말 감사한 마음입니다. 관객 여러분들이 많이 사랑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전했다.
 
방송국 PD '소민'을 연기한 이지은은 "저에게는 첫 장편 영화 촬영이었습니다. 다른 어떤 작품보다 많은 추억이 쌓여서,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아요. '소민'을 연기할 때는 저도 밝고 가벼워지는 느낌이어서 저 개인에게도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관객 여러분들이 '드림'과 함께 많이 웃으시고, 따뜻한 마음도 느껴 보실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 밖에도 축구장을 누비며 연기 앙상블을 선보일 홈리스 선수단과 그들을 응원하는 서포터들의 활약 또한 기대를 모은다. 축구단의 정신적 리더 '김환동' 역의 김종수, 분위기 메이커 '전효봉' 역의 고창석, 축구단의 천덕꾸러기 '손범수' 역의 정승길, 소심한 에이스 '김인선' 역의 이현우, 감성 충만 과격 골키퍼 '전문수' 역의 양현민, 무념무상 피지컬 담당 '영진' 역의 홍완표와 구단의 사무국장 '황인국' 역의 허준석, '소민'을 돕는 다큐멘터리 촬영 스태프 '병삼' 역의 이하늬까지, 충무로 웃음을 책임질 드림 캐스팅이 모여 풍성한 재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 '드림'(가제)은 후반 작업을 거쳐 관객들을 찾아올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게임포커스는 공직선거법에 따라 22. 6.1일 실시되는 제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 선거 운동기간(22. 5.19일 - 5.31일)모든 기사에 대하여 댓글을 차단 합니다.

'공기살인' VIP 시사회 개최, 엔데믹과 함께 한국영화와 극장의 재도약 기대 (2022-04-18 10:45:46)
영화 '공기 살인' VIP 시사회 개최... 엔데믹 시대를 앞두고 이전의 행사 재개한다 (2022-04-15 10:18:53)
숲에 요정 페어리루 재미있어요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
군대가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지만, 군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