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유재선 감독 영화 '잠' 크랭크업, 정유미x이선균 부부로 재회
등록날짜 [ 2022년04월19일 10시20분 ]
 작성자 :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정유미, 이선균 주연의 '잠'이 4월 12일 크랭크업 한 가운데, 제작진이 19일 두 배우가 함께 한 사진을 공개했다.
 
'잠'은 행복한 신혼부부 현수와 수진을 악몽처럼 덮친 남편 현수의 수면 중 이상행동, 잠드는 순간 시작되는 끔찍한 공포의 비밀을 풀기 위해 애쓰는 두 사람의 이야기를 그린다.
 

 
국내외 영화제에서 수상하며 호평받았던 '첩첩산중', '옥희의 영화', '우리 선희'까지 세 작품에서 이미 남다른 호흡을 선보였던 정유미와 이선균이 부부로 만나, 새롭고 강렬한 케미스트리와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선균은 '잠'에서 갑자기 찾아온 수면 중 이상행동으로 공포의 한가운데에 빠지게 되는 남편 현수를 연기하고, 정유미는 그런 남편을 지키기 위해 공포에 맞서는 아내 수진을 연기한다.
 
이날 정유미는 “무사히 영화 촬영을 마무리할 수 있어서 감사합니다. 재밌는 영화로 인사드리겠습니다”라고 밝혔고, 이선균은 “다들 고생 많았지만, 다행히 모두 다 건강하게 촬영을 마칠 수 있어서 감사합니다. 감독님 수고하셨어요”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첫 영화의 크랭크업에 대해 유재선 감독은 “크랭크업 날이어서 정말 기쁩니다. 이날이 있게 해 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고 싶습니다. 스크린에서만 봐 왔던 동경하던 정유미, 이선균 배우와 함께 해서 영광이었고, 무사히 건강하게 촬영 마칠 수 있게 해 준 스태프들에게도 큰 감사를 전합니다”라는 소감을 남겼다. 
 
단편영화 '부탁'과 '영상편지'로 국내외의 주목을 받은 신예 유재선 감독이 직접 각본을 쓰고 연출한 '잠'은 심성보 감독의 '해무', 봉준호 감독의 '옥자', 김지운 감독의 '인랑', 홍의정 감독의 '소리도 없이' 등 강렬한 장르 영화들을 제작했던 ㈜루이스픽쳐스 제작으로 신뢰를 더한다.
 
영화 '잠'은 4월 12일 크랭크업, 후반 작업을 거쳐 관객들을 찾을 전망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게임포커스는 공직선거법에 따라 22. 6.1일 실시되는 제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 선거 운동기간(22. 5.19일 - 5.31일)모든 기사에 대하여 댓글을 차단 합니다.

공기살인, 개봉 첫 주말 무대인사 확정...한국영화와 극장의 재도약 시동 (2022-04-19 10:36:38)
장애인의 날 기념 배리어프리영화 상영회 열린다, '한창나이 선녀님', '타인의 친절' (2022-04-18 11:00:05)
숲에 요정 페어리루 재미있어요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
군대가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지만, 군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