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마녀2의 새로운 마녀 '신시아',1,408:1의 경쟁률을 뚫고 탄생
등록날짜 [ 2022년05월17일 10시27분 ]
 작성자 :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영화 '마녀 2'에서 1,408:1의 경쟁률을 뚫고 새로운 마녀 역을 맡은 신시아가 주목받고 있다.
 

 
영화 '마녀 Part2. The Other One'(이하 '마녀 2')가 새로운 마녀 신시아의 캐릭터 스틸을 최초 공개한다. '마녀 2'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녀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액션 영화이다.
 
1,408: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3차에 걸친 오디션을 통과해 새로운 마녀로 발탁된 신시아는 극중 비밀연구소 '아크'에서 깨어나 세상 밖으로 나온 '소녀' 역을 맡았다. 신시아는 "얼떨떨했다. 너무 감사하고 기쁜 마음을 주체할 수 없었다. 전편이 워낙 많은 사랑을 받은 작품이라 잘 해내야한다는 부담감과 책임감을 가지고 작품에 임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시아는 평범한 고등학생이었던 '마녀'의 '자윤'(김다미)과 달리 극비 프로젝트의 실험체로 평생을 갇혀 지냈던 '소녀'이다. 신시아는 해당 캐릭터를 연기하기 위해 "세상과 격리된 삶을 살았기에 감정 표현이 어색하고 서툰 인물이라 생각했다. 표정 변화가 크지 않은, 눈빛만으로 많은 이야기를 담기 위해 노력했다"고 전했다. 거울과 셀프 카메라를 총동원해 '소녀'만의 표정을 찾기 위해 끝도 없는 연습을 거친 것은 물론, 촬영에 들어가기 전 '나는 소녀다'라는 주문을 걸며 캐릭터에 몰입하기 위해 노력했다는 후문이다.
 
신시아는 함께한 김영호 촬영감독으로부터 "신비로운 분위기와 무언가 담고 있는 눈빛으로 이야기를 궁금하게 만드는 배우"라고 극찬을 받았다. 아이 같은 순수한 모습부터 파괴적인 본성을 드러내는 장면까지 극과 극을 오가는 야누스적인 매력을 발산, 관객들의 기대감과 궁금증을 증폭시키며 2022년 한국영화계의 가장 강렬한 데뷔를 예고하고 있다.
 
'마녀 2'는 오는 6월 15일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공기살인', 개봉과 함께 VOD 서비스 오픈 (2022-05-17 11:03:15)
'마녀' 오리지널 제작진, '마녀2' 위해 다시 뭉쳤다 (2022-05-16 11:41:25)
숲에 요정 페어리루 재미있어요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
군대가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지만, 군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