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마녀2' 박은빈·성유빈, 소녀 지키기 위한 고군분투... 현실 남매 연기 선보여
등록날짜 [ 2022년05월19일 10시58분 ]
 작성자 :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영화 '마녀 2'(감독 박훈정)에서 박은빈과 성유빈이 남매로 호흡을 맞췄다.
 

 
'마녀 파트2. 디 아더 원'(마녀 Part2. The Other One/이하 '마녀 2')에 박은빈과 성유빈이 소녀를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남매 역할을 맡아 새롭게 '마녀 유니버스'에 합류했다.
 
영화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녀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박은빈은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이후 9년 만에 스크린 복귀에 나선다. '마녀 2'에서 우연히 만난 소녀(신시아)의 도움으로 위기 상황을 벗어나게 된 '경희' 역을 맡은 박은빈은 비범한 능력을 지닌 '소녀'를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며 호의를 베푸는 따뜻한 심성을 가진 인물을 연기한다. 그는 "초현실적인 존재들 사이에서 인간다움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선한 본능을 지닌 인물로 표현하려고 했다"고 밝혔다.
 

 
성유빈은 '대호'에 이어 '마녀 2'를 통해 다시 한번 박훈정 감독과 만났다. '마녀 2'에서 '경희'의 동생이자 '소녀'의 유일한 친구 '대길' 역을 맡은 성유빈은 겉모습은 까칠하지만 속마음은 누구보다 깊고 따뜻한 인물을 생동감 넘치는 연기로 그려내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성유빈은 "대길과 함께 있을 때 소녀가 유일하게 편한 모습을 보이기 때문에 좀 더 자연스러운 말맛을 살리기 위해 노력했다"고 전했다.
 
티격태격 현실 남매 케미를 발산할 박은빈과 성유빈의 만남은 '마녀 2'를 통해 오는 6월15일 극장에서 볼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과 '우리들의 블루스', 각각 홈초이스 영화, VOD 1위 달성 (2022-05-19 15:14:11)
카카오엔터 ‘아파도 하고 싶은’, 오디오드라마 론칭 (2022-05-19 10:54:14)
숲에 요정 페어리루 재미있어요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
군대가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지만, 군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