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뉴스홈 > NEWS > NEWS
'외계+인', 1부 보도스틸 12종 공개... 신선한 스토리와 강렬한 캐릭터 예고하는 독보적 SF 액션 판타지
등록날짜 [ 2022년06월22일 11시07분 ]
 작성자 : 애니포스트(bodo@anypost.co.kr)

최동훈 감독의 신작 '외계+인'  1부가 전에 없던 새로운 세계관과 스토리를 엿볼 수 있는 보도스틸 12종을 공개했다.
 
'외계+인' 1부는 고려 말 소문 속의 신검을 차지하려는 도사들과 2022년 인간의 몸 속에 수감된 외계인 죄수를 쫓는 이들 사이에 시간의 문이 열리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공개된 보도스틸은 고려와 현대를 오가는 독창적인 스토리는 물론,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이 완성한 강렬한 캐릭터들을 고스란히 담아 눈길을 끈다. 신검을 손에 넣으려는 얼치기 도사 '무륵'(류준열)이 개성 넘치는 표정으로 거리를 활보하는 모습은 캐릭터 특유의 자유분방한 에너지를 엿보게 하며 류준열의 한층 다채로운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여기에 외계인 죄수의 호송을 관리하는 '가드'(김우빈)의 임무 수행 과정을 포착한 스틸은 새로운 국면의 스토리에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이어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풍기며 신검을 찾아 헤매는 천둥을 쏘는 처자 '이안'(김태리)의 스틸은 모두가 차지하고자 하는 신검의 숨겨진 정체와 이를 둘러싸고 펼쳐질 예측불허의 전개에 이목을 집중시킨다.
 
한편 알 수 없는 이유로 외계인에 쫓기는 형사 '문도석'(소지섭)의 급박한 표정 변화를 포착한 스틸은 의문의 사건을 목격한 '문도석' 앞에 어떠한 전개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자체 제작한 무기를 자랑하는 삼각산의 두 신선 '흑설'(염정아)과 '청운'(조우진)의 익살스러운 매력을 담은 스틸은 염정아와 조우진이 빚어낼 유쾌한 앙상블을 기대케 하며, 신검을 차지하려는 가면 속의 인물 '자장'(김의성)은 서늘한 아우라를 뿜어내며 팽팽한 긴장감을 형성한다.
 

 
이렇듯 전에 없던 신선한 스토리와 개성 강한 캐릭터의 향연을 기대케 하는 보도스틸 12종을 공개한 '외계+인' 1부는 새로운 장르적 경험을 선사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완벽하게 사로잡을 것이다.
 
SF 액션 판타지 영화 '외계+인 ' 1부는 오는 7월 20일 개봉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탑건: 매버릭', 22일 개봉... 예매율 62% 및 예매량 26만장 돌파 (2022-06-22 11:21:08)
'마녀2', 개봉 2주 차 무대인사 확정... 주조연 배우와 박훈정 감독까지 총출동 (2022-06-22 10:50:42)
숲에 요정 페어리루 재미있어요
저 2번 봤어요 ㅎㅎㅎ
밀라가 저렇게... 저렇게 변했다고??? ㄷㄷ...
진짜 덴젤워싱턴 완전 멋지게 나옴. 다시 ...
크리미널 마인드는 CBS 아닌가??
해외에선 정사씬에 대한 비판여론이 거세던...
해외 작품들 중에서 그렇지 않은 영화도 있...
군대가 있어야 하는 우리나라지만, 군대에...